이순신 3부작, ‘노량, 죽음의 바다’ 시사회 17일 개최
이순신 3부작, ‘노량, 죽음의 바다’ 시사회 17일 개최
  • ysen
  • 승인 2023.12.11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20일 개봉을 앞둔 김한민 감독의 역작 이순신 3부작 노량: 죽음의 바다가 촬영지 여수에서 시사회를 갖는다.

이번 작품은 민선7기인 지난 20211~6월까지 여수시 돌산읍 진모지구 세트장에서 촬영했다.

시사회와 관련해 시는 11메가박스 웅천점에서 오는 17일 오전 1115, 오후 140분 총 2회에 걸쳐 마련되며, 여수시민 200여 명과 영화 촬영에 도움을 준 유관기관 등이 초청될 예정이다이며 이날 김한민 감독과 주연배우들이 참석하는 무대 인사도 진행된다고 알렸다.

시 관계자는 시사회 관람 희망 시민은 11일부터 12일까지 2일간, 전남영상위원회 인스타그램 계정을 팔로우하고, 영화 노량:죽음의 바다예고편을 시청한 후 댓글로 영화에 대한 기대평을 남기면 된다면서 이번 영화 개봉으로 전라좌수영의 본영이자 이순신 장군의 얼이 살아 숨 쉬는 여수의 이미지가 한 층 더 부각 될 것으로 기대된다시사회도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관람을 바란다고 전했다.

[여수인터넷신문 YSE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