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오봉 시장, 정세균 국무총리 면단서 COP28 현안 적극 건의
권오봉 시장, 정세균 국무총리 면단서 COP28 현안 적극 건의
  • ysen
  • 승인 2020.11.19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오봉 여수시장이 지난 18일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9개 시장군수와 함께 정세균 국무총리를 면담했다.

이날 권오봉 시장은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당사국총회와 관련해 국내 개최도시를 우선 결정해줄 것을 건의했다.

그러면서 권 시장은 개최도시 공모 선정 시 남해안남중권 동서통합과 국가 균형발전, 지역 시민사회 참여의지 등 다른 타 대도시와 차별화된 점을 평가항목에 반영해 줄 것을 적극 건의했다.

28차 유엔기후변화당사국총회(COP28)198개 회원(196개국, EU, 교황청) 2만여 명이 참여하는 국제회의로, 대륙별 순회 원칙에 따라 2023년 아시아 태평양권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시 관계자는 지난해 12월 전남 5개 시ㆍ군(여수,순천,광양,고흥,구례)과 경남 5개 시ㆍ군(진주,사천,남해,화동,산청)이 힘을 모아 COP28 남해안 남중권 유치추진위원회를 출범하고 100만인 서명운동 등 활발한 유치전을 펼치고 있다“2012년 여수세계박람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세계에 환경과 기후에 대한 이슈를 제시하고 실천해 온 여수는 COP28 남해안남중권 유치를 통해 동서 화합과 국가 균형발전을 이루고, ‘살아있는 바다, 숨쉬는 연안을 위한 여수선언문의 정신을 전 세계에 알리며 국제적인 기후변화 선도도시로의 도약을 기대하고 있다고 의미를 자세히 전했다.

[여수인터넷신문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