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버스정류장에 온실텐트와 발열의자 설치
여수시, 버스정류장에 온실텐트와 발열의자 설치
  • 김현수
  • 승인 2019.01.02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시가 버스정류장에 온실텐트와 발열의자를 설치했다. 여수인터넷신문닷컴. 사진제공) 여수시
여수시가 버스정류장에 온실텐트와 발열의자를 설치했다. 여수인터넷신문닷컴. 사진제공) 여수시

 연일 강추위가 지속되자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버스정류장에 온실텐트와 발열의자를 설치했다.

시는 지난해 말 버스정류장 발열의자를 기존 44곳에서 54곳까지 늘리고 이달 중 40곳에 추가 설치할 계획이라고 2일 알렸다.

시에 따르면 차가운 바람을 막을 수 있는 온실텐트는 서시장 등 73개 정류장에 설치했다.

시 관계자는 발열의자는 내부에 열선이 있어 전원이 공급되면 35~38도 정도로 따뜻해진다면서 온도센서에 의해 외부온도가 15도 이하일 때만 작동하며 재질은 열전도율이 높은 탄소섬유로 일반 금속선에 비해 전기요금도 25% 이상 절감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온실텐트는 오는 3월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시는 앞으로도 시민생활과 밀접한 시책은 적극 추진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여수인터넷신문닷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