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거문항로 준공영제 실시
여수~거문항로 준공영제 실시
  • 김현수
  • 승인 2018.11.06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거문항로가 동절기에도 12회 왕복 운항한다.

6일 여수시는 여수~거문항로가 준공영제 확대 지원대상으로 선정됨에 따라 여수에서 거문도간 여객선이 동절기(11~2)에도 12회 왕복 운항한다고 알렸다.

여수시(시장 권오봉)에 따르면 지난 5월 여수~거문 항로가 해양수산부의 여객선 준공영제 확대사업 지원대상으로 선정됐다. 해수부는 54일 준공영제 확대사업 지원대상을 선정한 후 9일 여수~거문항로를 보조항로로 지정·고시했다.

여객선 준공영제 확대사업은 기존 보조항로 제도 대상을 확대, 적자항로와 1일 생활권 미구축 항로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11왕복 항로를 12왕복하도록 하고 운항보조금을 지원해 섬 주민의 교통권을 확보하고 있다. 보조금은 추가 운항 결손액 100%로 국비가 50%, 시비가 50% 투입된다.

그동안 여수~거문항로는 여객선이 3월부터 10월까지는 12왕복 운항했으나, 동절기인 11월부터 2월까지 11왕복 운항을 해왔다. 이와 관련해 시는 결손액 보전 예산으로 올해는 5400만 원, 내년도는 21800만 원을 편성했다.

시는 이번 여객선 준공영제로 거문도 주민들의 이동편의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여수인터넷신문닷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