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피앤비화학㈜, 여수국가산단에 2000억 원 투자한다
금호피앤비화학㈜, 여수국가산단에 2000억 원 투자한다
  • 김현수
  • 승인 2018.10.19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인터넷신문닷컴.  사진제공) 여수시
여수인터넷신문닷컴. 사진제공) 여수시

 여수시(시장 권오봉)와 금호피앤비화학가 여수국가산단에 2000억 원을 투자해 비스페놀에이 공장을 증설하는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여수시는 “18일 오후 시청 상황실에서 권오봉 여수시장과 문동준 금호피앤비화학 대표이사가 이 같은 내용의 투자협약서에 서명했다고 알리고 금호피앤비화학는 여수산단 7130부지에 연 20만 톤의 비스페놀에이(BPA)를 생산하는 공장을 증설한다고 협약 내용을 설명했다.

시에 따르면 공사 착공은 전라남도의 산업단지 개발계획 변경과 여수시의 산업단지 개발사업 실시계획 승인을 거쳐 올해 12월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준공예정일은 20216월이다.

시와 금호피앤비화학는 이번 투자가 30명의 고용창출로 이어지고, 증설기간 10만여 명의 건설인력 등 유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도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BPA는 가전제품, 휴대폰, 자동차 부품 등에 사용되는 폴리카보네이트 수지의 원료로 코팅과 전기절연 제품 재료로도 쓰인다.

금호피앤비화학관계자는 이번 투자협약을 통해 기업의 핵심 사업이자 주력산업인 BPA 생산량을 연 45만 톤에서 65만 톤까지 확대해 세계적 기초소재 수요증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강조했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협약식에서 오늘 금호피앤비화학과의 투자협약을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 투자는 산단에 새로운 에너지를 불어넣을 것이라며 여수산단의 경쟁력을 지속 유지해 여수 경제의 활력을 회복하겠다고 밝혔다.

[여수인터넷신문닷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