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위험‧병목도로 개선된다
여수시, 위험‧병목도로 개선된다
  • ysen
  • 승인 2023.01.05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193억 5천만 원 반영

여수시 도로 시설 기반이 개선된 전망이다.

여수시는 5일 “최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국도 위험도로‧병목지점 개선 7단계(2023~2027) 기본계획’에 위험도로 1개소, 병목지점 4개소 등 총 5개소, 193억 5천만 원의 사업비가 반영됐다”면서 관련내용을 자세히 밝혔다.

시에 따르면 ‘국도 위험도로‧병목지점 개선사업’은 국토교통부에서 도로 기하구조 취약지점이나   병목구간 등 교통사고 우려가 있는 지점을 개선하기 위해 5년 단위 계획에 따라 실시하는 사업이다.

이번에 반영된 병목지점 개선사업 4개소는 소라면 덕양리 자동차전용도로 진입연결로 설치 125억 원, 돌산읍 평사리 굴전마을(회전교차로 설치) 22억 5천만 원, 돌산읍 평사리 도실마을(회전교차로 설치) 18억 원, 돌산읍 죽포리(회전교차로 설치) 10억 원이다.

위험도로 개선사업 1개소는 돌산읍 금봉리(평면·종단 선형 및 도로 폭 확장) 18억 원으로, 이번 7단계 사업에 총 5개소, 사업비 193억 5천만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특히, 125억 원이 투입되는 ‘소라면 덕양리 자동차전용도로 진입연결로 설치 사업’은 지방도 22호선 덕양에서 국도17호선(순천 방면) 자동차전용도로 직접 연결하는 사업으로, 그동안은 해산교차로로 우회 통행해야해 많은 운전자의 불편을 초래해왔다”고 강조했다.

이어 “휴가철과 주말 차량 정체로 관광객과 지역주민의 교통 불편을 지속적으로 초래하고 있는 돌산 굴전마을 등 3개소에 회전교차로 등을 설치해 병목지점 교통정체 해소와 주민 민원 해결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여 전했다.

[여수인터넷신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