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톤픽쳐스, 여수시-전남도와 업무협약
㈜빅스톤픽쳐스, 여수시-전남도와 업무협약
  • 김현석
  • 승인 2020.07.30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한산'과 '노량' 촬영 탄력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30일 전남도청 정약용실에서 영화 ‘한산’․ ‘노량’ 제작 지원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왼쪽부터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빅스톤픽쳐스 김한민 감독, 권오봉 여수시장) 사진제공)여수시. 여수인터넷신문사
여수 돌산 진모지구 영화세트장 건립 현장, 사진제공)여수시. 여수인터넷신문사

 여수시와 전남도가 영화 한산’,‘노량을 제작하고 있는 ‘()빅스톤픽쳐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30일 오후 전남도청 정약용실에서 열린 협약식에서 여수시는 제작사에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전남도는 전기설비 및 CG 매트 제작비 5억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에 빅스톤픽쳐스는 특별시사회, 여수지역을 포함한 지역 물자 및 인력 활용, 전남의 역사적 장소 촬영 등을 지원한다.

여수시 관계자는 국내 영화역사상 최다 관중을 기록한 명량의 후속작인 한산이 금년 말까지 촬영을 끝내고 20217월에 개봉될 예정이며, 8월까지는 노량이 촬영될 예정이다면서 영화제작사인 빅스톤픽쳐스는 여수 진모지구 부지 655억 원을 투입 대규모 영화 세트장 건립을 시작했으며, 진남관과 운주당, 이순신 처소 등이 실제와 같은 크기로 재현된다고 전했다.

[여수인터넷신문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