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중장기 종합발전계획에 시민 의견 적극 반영하겠다"
여수시, "중장기 종합발전계획에 시민 의견 적극 반영하겠다"
  • ysen
  • 승인 2019.04.22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시가 시민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는 중장기 종합발전계획을 세울 전망이다.

이와 관련해 시는 22일 오전 시청 회의실에서 시민, 용역사 등 2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2040 중장기 종합발전계획 수립용역 시민설명회를 가졌다.

시에 따르면 이번 설명회는 여수가 나아갈 미래 22년의 청사진을 그리는 과정에 시민의 뜻과 목소리를 반영한다는 취지에서 개최됐다.

시 관계자는 용역 수행기관인 ()한국공공자치연구원은 여수 미래비전을 가고 싶고 살고 싶은 글로벌 해양관광휴양도시로 제시했다면서 이와 함께 교통 기반시설 광역화와 국제화를 위한 여수 트라이포트 개발사업, 수소 경제사회 기반 구축, 365 도서관광 활성화 사업 등 10대 핵심전략과제를 선보였다고 설명했다.

이날 광주대학교 박종찬 교수와 전문가 6명이 참여하는 토론회도 이어졌다.

 

가 좌장을 맡고 전문가 6명이 패널로 참가한 토론회가 이어졌다. 토론은 전문가들이 용역에 대한 의견을 발표하고 참석자의 질의에 답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앞서 시는 지난해 5월 중장기 종합발전계획 용역을 발주했다. 용역은 도시주거, 산업경제, 문화예술 등 11개 부문으로 구성됐고, 대상기간은 2019년부터 2040년까지다.

또 시는 지난해 분야별 자문단과 실무 T/F팀을 구성하고, 3차에 걸친 보고회, 합동 워크숍, 시의회 설명회, 부서 의견조회 등을 거친 것으로 알려졌다.

여수시는 오는 4월 말 용역 최종 보고회를 개최하고, 5월 초 성과품을 납품받을 계획이다.

[여수인터넷신문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