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민의 상 '정웅길, 자랑스런 여수인 '문지영' 선정
여수시민의 상 '정웅길, 자랑스런 여수인 '문지영' 선정
  • 김현수
  • 승인 2018.09.18 1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15일 여수시민의 날에 시상
정웅길 여천전남병원장
문지영 피아니스트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올해 여수시민의 상에 정웅길 여천전남병원장을, ‘자랑스런 여수인 상에 피아니스트 문지영 씨를 선정해 발표했다.

시는 지난 14일 시청 회의실에서 열린 여수시민의 상 심사위원회에서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히고 이번에 수상하는 정웅길 원장은 26번째 여수시민의 상 대상자라고 소개했다.

정 원장은 1983년 여수지역 최초 종합병원인 여수전남병원을 개원했고, 2006년부터는 전남동부범죄피해자지원센터 이사장으로 활동하며 범죄피해자들이 사회의 건강한 일원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노력했다. 명민·전남병원 장학회를 통해 1987년부터 2018년까지 2176명의 학생에게 19억 원의 장학금을 지급하는 등 지역 인재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또한 피아니스트 문지영씨는 54번째 자랑스런 여수인이 됐다. 자랑스런 여수인 심의위원회는 지난 827일 시청 부시장실에서 심의위원회를 열어 확정했다.

문지영은 여수 국동 출신으로 2015년 세계 4대 메이저 콩쿠르인 부조니 국제콩쿠르에서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우승을 차지하며 여수의 명예를 높였다. 이후에도 바쁜 해외 일정 등 왕성한 활동 중에도 제1회 여수음악제에 참여해 개막공연을 하는 등 고향의 음악발전에 큰 애정을 쏟고 있다.

시 관계자는 “1015일 여수시민의 화합한마당인 여수시민의 날 행사에서 여수민의 상과 자랑스런 여수인 상패를 전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현수 수습기자>

[여수인터넷신문닷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