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해수욕장 7일 일제히 개장
여수 해수욕장 7일 일제히 개장
  • 김현석
  • 승인 2018.07.05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 만성리 해수욕장
여수 만성리 해수욕장
여수 방죽포 해수욕장
여수 방죽포 해수욕장

 

여수 해수욕장이 7일 일제히 개장한다.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피서객들을 위해 이달 7일부터 819일까지 44일간 5개 해수욕장과 3개 피서지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개장하는 해수욕장은 방죽포 해수욕장, 거문도 해수욕장, 장등 해수욕장, 안도 해수욕장, 만성리 해수욕장. 피서지는 무술목 피서지, 모사금 피서지, 웅천 해변 등이다.

해수욕장 운영 기간 중 인명구조자격증을 소지한 안전요원 40명이 채용돼 활동에 나선다. 구명보트와 수상오토바이 등 장비 14대도 배치됐다.

여수시는 개장기간 여수해양경찰서, 여수경찰서, 여수소방서, 여수지방해양수산청, 수기상대, 국립공원관리공단 등 유관기관과 협조체계를 유지할 방침이다.

또한 해수욕장에는 피서객들의 편의를 위한 구명조끼 무료대여소도 운영된다.

- 방죽포 해수욕장

2백여 년 된 울창한 송림숲으로 유명한 방죽포 해수욕장은 송림숲의 향취와 주변 갯바위에서 낚시를 즐길 수 있어 인기가 높다. 일출로 유명한 향일암과 가깝다.

- 거문도 해수욕장

조용하고 따뜻한 해수욕장을 찾는다면 바로 거문도 해수욕장이다. 거문도 해수욕장은 수심이 얕고 수온이 따뜻해 해수욕을 즐기기 아주 좋다. 인근에는 거문도 등대와 동백숲, 백도가 있어 절경을 이룬다.

- 봉화산 자락이 담긴 장등해수욕장

화양관광단지 조성지구 내에 있는 장등 해수욕장은 가막만의 아름다운 경치와 고운 모래사장이 자랑이다. 백야대교와 여자만 일몰, 갯벌도 빼놓을 수 없는 볼거리다.

- 이름 그대로 편안한 안도해수욕장

안도 해수욕장은 이름 그대로 편안한 곳이다. 확 트인 바다로부터 밀려오는 파도는 해수욕장을 찾은 피서객들에게 즐거움을 준다. 안도는 안도대교로 금오도와 연결된다. 해수욕 후 비렁길을 탐방해보는 것도 좋다.

- 검은모래찜질 신경통에 효과만성리 해수욕장

만성리 해수욕장은 검은 모래로 유명하다. 검은모래 찜질은 신경통과 각종 부인병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만성리 해수욕장은 수온이 적절해 물놀이하기 좋고, 싱싱한 해산물을 바로 맛볼 수 있다. 갯바위 낚시도 빼놓을 수 없는 즐길 거리다. 근에는 해변을 따라 해양레일바이크가 운행 중이다.

- 몽글몽글한 몽돌과 바다무술목 피서지

해안송림숲이 울창하게 우거진 무술목 피서지는 해돋이가 일품이다. 인근 해양수산과학관에서는 해양과 수산의 과거와 미래를 볼 수 있다.

- 비단처럼 모래가 고운 모사금 피서지

모사금 피서지는 모래가 곱고 수심이 얕아 아이가 있는 가족 피서객들이 많이 찾는다. 또 청소년들의 수련장으로도 자주 이용된다. 모사금 피서지 방면 오천~소치 간 도로는 해변 드라이브 코스로도 각광받고 있다.

- 도심 한복판의 금빛 웅천 해변

웅천 해수욕장은 도심 한복판에 위치한 이색적인 곳이다. 인근에는 캠핑을 할 수 있는 야영장도 있고, 무료로 해양레저스포츠도 즐길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